뒤로 Shimano에 관해 자세히 알아보기
BRETT RHEEDER CONTINUUM

모든 것은 연결되어 있습니다. 각각의 라이딩은 이전 라이딩의 연장선 상에 있습니다. 각각의 재진입은 다음 출발로의 전환을 의미합니다. 각각의 경험은 끝없는 진행의 흐름 상태를 향해 서로의 경험 위에 쌓입니다. 단지 배경과 관점만이 이 연속체를 따라 바뀔 뿐입니다.

죄송하지만, 현재 쿠키 설정에서는 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없습니다. 쿠키 설정을 변경하시려면 푸터에서 "쿠키 설정"을 클릭하십시오.

 

 

 

라이더 브렛 리더와 영화감독 해리슨 멘델이 만들어낸 이 영화 속에서 개별 움직임의 연속은 응집력 있는 집합체로서 모두 함께 연결되어 있으며 감독은 독특한

솜씨로 고정된 시점을 유지하면서도 계속적으로 변해가는 풍경을 가로지르며 일관성 있는 시각의 여정을 만들어내고 있습니다.

 

하나의 장면에서 그 다음 장면으로 물 흐르듯 쉼 없이 매끄럽게 넘어가는 시각적 트릭을 만들어내는 작업은 라이더와 촬영감독 모두에게 기술적 도전이었으며 이는 관련 문제를 풀어가며 작업한 팀 전체의 치열한 기획과 헌신을 요구하는 일이었습니다. 감독은 고정된 시각으로 모든 것이 매끄럽게 연속체를 따라 움직이는 것을 보여주면서 관객들이 브렛의 여정에 동참하게 했습니다.

 

“다음 촬영지에 대한 생각이나 이전 산길에서 잡은 앵글을 그 다음 산길로 어떻게 연결시킬지에 대한 고민 등을 하면서 함께 작업하는 사람들의 머리가 폭발할 뻔한 순간이 많았습니다. 아주 복잡한 작업이었지만 작업을 완성하고 의도된 대로 작품이 나와서 기뻐요. 저의 창의성을 믿어준 시마노와 이 완전체 서클을 완성하기위해 애쓴 모든 분들 – 다들 아시죠! – 에게 감사드립니다” – 브랫 리더